• 왜 호주퍼스트인가?
  • 호주유학박람회
  • 호주엿보기
  • 호주워킹24시
  • 공지사항
  • 할인정보
  • 생생경험담
  • 사무실소식
new
hot
무료수속신청 1:1맞춤상담신청
레전드,역대급패키지 호주퍼스트 빵빵한 혜택!! 호주 워킹홀리데이 비자업무대행 10,000 호주워킹홀리데이 정보 다 퍼주마! 세미페어 안심보장패키지 호주폭탄할인

생생경험담
게시판 뷰
제 목 [시드니] sce college/홍콩홀리데이
학 교 SCE 지 역 시드니(Sydney)
작 성 일 16-05-17 10:25 작 성 자 JulieChoi 조 회 1,784
시드니에서는 홀리데이로 다른나라로 가는 사람이 종종 있는데요. 
저는 홍콩으로 홀리데이를 다녀왔어요. 
홍콩을 가게된 계기는 남자친구도 홍콩사람이지만 남자친구 때문에 
매주 수요일마다 중국인과 홍콩인들의 모임을 가게되서 친해진 중국여자인 친구가 먼저 제안을 해서 가게됐는데요. 


홀리데이로 주로 사람들은 멜번이나 퍼스, 브리즈번이나 골든코스트를 가거나 발리, 뉴질랜드로 많이 간다고 해요.
시드니에서 발리로 가는 비행기표값이 저렴한 편이라서 한국에서 발리가는 것보다 더 저렴하게 갈수 있어요. 
뉴질랜드는 3시간 30분 비행으로 시드니에서 오클랜드로 가는것이 
호주내 이동인 시드니에서 퍼스보다 더 짧은 비행시간으로 갈수 있어요. 


비행기표값은 시기마다 성수기 비성수기냐의 따라서 비행기값이 달라지고 빠른 예약으로 더 저렴하게 갈수 있어요.
호주에는 콴타스 항공을 주축으로, 제스타, 타이거 항공이 있는데 콴타스항공이 그래도 비싼편에 속해요. 
멜번은 연말을 피해서 여행하면 보다 저렴하게 갈수 있는데, 
저렴하게 가면 보통 30~80불 안쪽으로 비행기를 타고 이동이 가능해요. 


친구가 멜번으로 여행을 갔는데 한두시간정도면 비행기로 도착하지만 차로 이동하면 10시간이 소요된다고 해요.
저의 홍콩홀리데이를 말하자면 그렇게 좋진않았지만 저는 시드니에서 홍콩으로 갔다가 처음 여행지를 마카오로 갔어요. 
홍콩과 마카오는 페리로 1시간 정도면 도착을 하는데 홍콩과 마카오는 다른 나라여서 페리를 탈때도 여권검사가 필요한데요. 

홍콩이나 마카오는 한국을 기준으로 무비자 3개월이 가능하니 여행을 가고싶은 분은 참고하셔도 될꺼같아요.
마카오는 아시다시피 카지노의 나라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정도로 많은 카지노들이 있어요. 
저는 갤럭시호텔에 머물면서 갤랙시카지노를 가봤는데요. 

한국인한테 가장 많이 알려진 카지노는 근처에 있는데 이름을 기억하지 못해서 넘어가고, 카지노에는 한국사람을 종종 찾을수 있었어요. 
하지만 마카오나 홍콩 음식이 저한테는 별로 맞지 않아서 홍콩을 제대로 즐기지 못했고, 
같이 갔던 친구가 중국인이다 보니 음식에 대한 견해가 커서 주로 현지음식만 먹었던 기억이 나요. 


마카오와 홍콩의 제가 생각하는 차이는 마카오의 호텔은 큰편이라면, 홍콩은 많이 작은편에 속해요. 
홍콩과 한국의 비슷한 점이라면 땅이 넓지 않아서 주거환경이 굉장히 외소해서 호텔 또한 굉장히 좁았어요. 
호주에서 같은값으로 집을 산다면 호주가 훨씬 크고 좋은 집을 구매할수 있다고 해요.

제가 착각했던 것중 하나가 홍콩 생각하면 쇼핑의 나라라고 생각했고 한국보다 싸다고 생각했지만 
제 친구가 말해준 것이 홍콩은 거의 모든 명품을 볼수 있는 나라여서 명품쇼핑하러 가는 곳이라고 하더라구요. 
서울에도 명품거리와 짝퉁시장을 볼수 있는것처럼 홍콩에서는 명품을 고를 수 있는 선택권이 많지만 비싸다고 할수 있고, 
짝퉁시장은 중국에서 짝퉁시장을 가서 경험했던거랑 비슷했던것 같아요. 
짝퉁시장갈때 여행객인걸 알면 더 비싸게 부른다고 해요. 홍콩과 마카오에 2주 여행을 다녀왔지만 호주와 한국이 그리웠어요. 


한국에서 호주로 오실 예정이신 분들은 꼭 화장품 스킨로션이나 크림, 자주쓰시는 메이크업용품들 많이 사오시는걸 추천드려요. 호주에선 한국의 미샤나 더페이스샵 토니모리는 물론 헤라는 못본것 같구 오휘나 한국 제품은 훨씬 비싸니까요.
홍콩은 다음에 꼭 제 친한 친구와 다시 한번 가보고 싶어요. 여행은 친한친구랑 가도 싸운다고 하죠? 

여행가시는 분들은 꼭 친한 친구랑 가셔야해요. 홍콩가는 비행기티켓은 왕복 120만원정도 였었구요. 
페리는 6만원정도 인것 같은데 간혹 옆에서 암표를 파시는 분들이 계시는데요. 
아무도 제재를 안해서 그렇게 표 구입하는것도 나쁘지 않은데 사기를 조심하세요.

게시물수 3,604개
게시판 리스트
번호 사진 제목/내용 작성자 날짜 조회
3604

[브리즈번]EC어학원 - 캠브리지

캠브리지 드디어! 내가 한 달이 넘도록 원하고 원하던 캠브리지 수업이 시작 되었고 이곳에 들어올 수 있었다. 아직 첫 주 밖에 되지 않아 친구들도 아는 친구들이 몇 없고 선생님도 말이 무척 빠른 선생님이라 적응 하는 데에 한 주를 다 썼다. 책은 아쉽게도 돈 주고 사거나 월~목 오후 수업 다 듣는 애들에게만 제공이 되어 아닌 애들은 프린트로 받았다. 괜히 뒤쪽 앞쪽 넘기지 않아도 되고 가벼워… [더보기]

한지 03-27 3
3603

[브리즈번]EC어학원 - New year fireworks

New year fireworks 저번 크리스마스 때 불꽃 축제에 이어 NEW YEAR 불꽃 축제도 싸뱅에서 진행된다. 이번 NEW YEAR 불꽃 축제는 크리스마스 불꽃 축제보다 더 스케일이 크다고 하니 너무 기대가 되었다. 아이들과 가족들이 함께 보기 쉬운 오후 8시랑 20년 넘어가는 12시 두 번에 걸쳐 불꽃 축제를 진행한다. 인파가 많은 걸 생각하면 두 번에 나눠 하는 것도 정말 좋은 아이디어라고 생각했다. 집에… [더보기]

한지 03-25 4
3602

[브리즈번]EC어학원 - 첫 싸뱅 수영

첫 싸뱅 수영 저번 주, 이번 주 크리스마스, 연말, 연초 분위기로 2주 내내 매일 매일이 파티였다. 그리고 매일이 숙취로 힘들어 하고 있을 때 친구들과 내일 사우스 뱅크로 수영을 하자는 얘기가 나와서 즉흥적으로 약속을 잡았다. 사우스 뱅크 인공 비치에 구경, 발 담구는 정도로는 많이 와봤지만 수영 하러는 처음 가 보았다. 처음 수영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숙취로 정말 힘겹게 일어나서 터벅터벅… [더보기]

한지 03-23 3
3601

[브리즈번]EC - 학원 홀리데이 끝, inter 끝, cambridge로

학원 홀리데이 끝, inter 끝, cambridge로   행복했던 일주일간의 학원 홀리데이가 끝났다. 학원 홀리데이와 함께 일도 홀리데이였고 심심할 줄만 알았던 일주일은 친구들과 함께여서 너무 행복한 기억만 갖고 보낼 수 있었다. 그리고 이번 주는 내가 학원에다가 10주 동안 요청했던 반 변경을 할 수 있는 주였다. 정확히 말하면 드디어 inter반이 끝나서 다음 주에는 우리 반 모두가 upp… [더보기]

한지 03-17 11
3600

[브리즈번]EC어학원 - 브리즈번의 크리스마스

브리즈번의 크리스마스   이번 주가 크리스마스 홀리데이이기도 하고 홀리데이 때 너무 할 게 없다고 들어서 원래는 한국에서 친한 언니와 함께 호주 밖으로 여행을 가려고 했다. 근데 지금 호주도 대학생들이 다 방학이기도 하고 동남아권 여행 성수기기도 해서 비행기 값이 너무 너무 비쌌다. 한국 왕복 비행기 값도 턱 없이 올랐는데 동남아도 가격이 똑같아서 포기했다. 다행히 이번… [더보기]

한지 03-05 40
3599

[브리즈번]EC어학원 - 학원에서의 반 변경 방법과 내 바람 정리

학원 반이 나랑 맞지 않는 것 같아서 항상 반을 바꾸고 싶어 했었다. 그저 무작정 영어 공부는 한국에서도 충분히 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어학연수 와서 제일 하고 싶었던 것은 회화를 정말 유창하게 늘리는 것이었다. 나의 시작 레벨은 intermediate이었고 아직까지 그 레벨에 있다. 더 말을 많이 잘 하고 싶은 욕심이 있어서 항상 반을 올라가고 싶었던 마음이 너무 컸었고 사람마다 말이 달랐는데 in… [더보기]

한지 03-02 41
3598

[브리즈번]EC어학원 - 오지 친구들 사귀게 되었다

오지 친구들 사귀게 되었다.   친구들이랑 저녁에 간단히 챠미에서 맥주를 먹기로 하고 챠미로 갔다. 나는 학원생이고 학생비자여서 한국인 워홀러들 보다는 학원 친구들이랑 더 자주 다니는데 우리는 챠미를 정말 자주 간다. 집에 초대가 되는 친구들도 있고 안 되는 친구들도 있어서 보통 간단히 만나서 맥주먹기에는 챠미가 정말 좋아서 챠미를 간다. 근데 내가 아는 한국 워홀러들은 … [더보기]

한지 02-28 47
3597

[브리즈번] EC어학원 - 일 시작

호주 올 때 학생비자로 온 이유는 일을 호주에서까지 하고 싶지 않다는 마음이 커서였다. 생활비가 내 생각보다 빨리 주는 와중에도 크게 일을 해야지 했던 생각은 없었다. 하지만 갑자기 일을 구해야겠다고 생각을 했는데 그 이유는 학원 친구들이 나랑 일본인 친구 한 명 빼고 갑작스럽게 일을 시작하게 되었던 것이다. 학원 후에 매일 만나던 친구들이 다 사라지게 되면서 시간이 너무 많이 비어 버렸… [더보기]

한지 02-26 48
3596

[브리즈번]EC어학원 - 도서관 방문

브리즈번 시티에서 사우스 뱅크로 가는 길에 다리가 있는데 다리를 바로 건너기만 하면 art gallery랑 museum이 있다. 이번 주에 museum에서 거미를 주제로 하는 전시회를 연다고 하길래 친구와 함께 방문했다. 살아 있는 거미는 무서워 하지만 어차피 박물관 안에 있기도 하고 징그러운 거미 아니면 보는 거에는 큰 겁이 안 나서 같이 보러 가기로 했다. 원래 계획에 없었다가 우연히 일본인 친구들과 … [더보기]

한지 02-21 45
3595

[브리즈번]EC어학원 - 일상 생활 & QUT 졸업식 구경

원래 단걸 좋아하는데 요즘 단 게 너무 땡겨서 친한 일본인 친구와 아는 언니와 함께 사우스 뱅크에 있는 초콜렛 피자를 먹으러 가기로 했다. 먹으러 가기 전에 학원 친구들 중에 단 걸 좀 좋아한다는 친구들한테 같이 가자고 물어봤는데 다들 초콜렛 피자는 너무 이상할 것 같다고 해서 다 거절당했다. 먹으러 가는 날 유독 너무 더워가지고 사우스 뱅크로 가는 다리를 건너는 데 정말 숨이 턱턱 막히고 힘… [더보기]

한지 02-18 47
3594

[브리즈번]EC어학원 - 공부방법

우선 아직 내 반이 나한테는 쉬워서 그런지 학원만 열심히 가도 아직은 공부에 큰 시간을 투자하지 않아도 되는 것 같다고 느끼고 있다. 근데 학원에서 모두 영어로 수업하기 때문에 수업 자체에 집중이 안 되면 그날 뭘 배웠는지도 모르기 때문에 학원에서 수업 시간만큼은 수업을 열심히 듣는 것이 정말 중요하다고 느꼈다. 저번에 학원에서 너무 집중이 안 되서 하루 통째로 멍 때린 날이 있었는데 그런 … [더보기]

한지 02-14 124
3593

[브리즈번]EC어학원 - 도서관 방문

이번 주에 두 번째로 도서관을 방문하게 되었다. 한국 오기 전에 큰 결심을 했던 것은 호주가서 열심히 도서관을 이용하자였다. 일단 필리핀에 비해 자유시간이 많다는 것도 알았고 일을 할 계획도 없었으니 많이 남을 걸 알아서 남는 시간에 도서관에 가서 공부를 많이 해보자 였다. 하지만 그 계획은 시작되지 않았다. 그래도 계속 도서관을 생각하고 있었던 것을 일주, 이주? 전에 드디어 가보게 되었… [더보기]

한지 02-10 180
3592

[브리즈번]EC어학원 - 수업

Will/be going to/present continuous필리핀이나 호주 어학 연수 오기 전에 미래 시제는 무조건 will만 있을 줄 알았는데 필리핀에서도 그렇고 학원에서도 그렇고 미래도 미래별로 will만 쓰는 게 아닌 것을 알고 놀랬기도 했고 굉장히 헷갈렸었다.필리핀에서 공부할 때도 재밌었는데 브리즈번 학원에서 다시 공부하니 또 재밌었다.한번 공부 했던 거여서 처음보다는 덜 헷갈렸었고 수업을 잘 따라가서 … [더보기]

한지 02-06 179
3591

[브리즈번]EC어학원 - 호주에서의 영화

호주에 와서 두 번째 영화를 봤다. 처음에 봤던 영화는 같이 놀던 친구가 보고 싶다고 해서 갑작스럽게 영화관을 가게 되었다. 처음 가 본 영화관은 사우스뱅크의 영화관에 갔는데 호주 물가에 겁먹어있던 것 치곤 영화표가 한국보다 싸서 신기했었다. 그리고 싸우스 뱅크의 다른 상영관을 보지 않아서 비교할 순 없겠지만 내가 봤던 영화관은 스크린이 아이맥스 마냥 굉장히 컸었다. 그리고 신기 했던 … [더보기]

한지 02-04 301
3590

[브리즈번]EC어학원 - 블랙프라이데이

블랙프라이데이 호주의 블랙프라이데이는 11/29일부터 시작해서 당일만 하는 곳도 있고 며칠 동안 계속 하는 곳도 있다. 한국도 블랙프라이데이 때 세일 폭이 커서 사람들이 쇼핑을 많이 했지만 호주 블랙프라이데이는 세일 폭이 한국보다 훨씬 크다고 하였다. 이번 주 내내 길거리의 가게들에 블랙프라이데이 전단지가 크게 붙어있었는데 내 친구들도 뭐 살지 이것저것 찾아보고 있었다. 원래 한국에 … [더보기]

한지 01-15 322
3589

[브리즈번]EC어학원 - Gold Coast 여행

Gold Coast 일요일날 당일치기로 골드 코스트를 갔다 왔다. 차 있는 친구가 있어서 편하게 차타고 왔다 갔다 할 수 있었다. 가까울 줄 알았는데 그래도 생각보다 거리는 있었다. 처음으로 가보는 비치이기도 하고 친구들이 골코 너무 여유롭고 이쁘다고 해서 기대를 엄청 하고 갔다. 차에서 내리자마자 바다 냄새가 나서 들떴었다. 서퍼들이 많이 있는 비치는 아니라고 했고 골코 유명 비치가 눈으로 … [더보기]

한지 01-13 326
3588

[브리즈번] ILSC 학원 - 학원 티쳐 와 학원 주변 건물

학원 티쳐를 소개를 해드릴고 합니다. 사진 처럼 현지 호주인이고 정말 유꽤하고 학생들에게 질문에 제대로 적극적으로 피드백을 해주기에 정말 가장 도움을 많이 받는 티쳐 중 한명입니다. 하나하나 직접을 쓴 글을 읽어 보시고 피드백을 하나씩 주시는게 너무 감사하고 글쓰기에서 문법을 교정도 해주시고 말을 할때 하나하나 틀린 문법이 있다면 교정도 해주기도 하고 아무래도 학원에서 가장 높은… [더보기]

JM 01-07 333
3587

[브리즈번] EC어학원- 파티

다른 학원 친구 파티 이번주는 호주에서 내가 제일 좋아하는 언니가 졸업하는 주다. 언니는 EC 학생은 아니고 시티에 있는 다른 학원생이다. 우리학원보다 규모가 조금 작은 걸로 알고 있지만 소수로 또 잘 놀러 다니는 것을 보면 규모가 작은 것도 좋다고 생각했다. 서로 학원은 다르지만 언니는 우리 학원 바비큐 파티에 몇 번 오고 나도 언니 노는 곳에 몇 번 가서 서로 친구들은 다들 잘 아는 상… [더보기]

한지 12-26 331
3586

[브리즈번]EC어학원 - 오후 수업

우리 학원은 오후 수업의 개수를 선택할 수 있는데 나는 주 이틀만 오후 수업을 하는 걸로 선택을 하고 왔다. 오후 수업은 보통 Grammar, Conversation으로 나뉘는데 처음에 오티할 때 우선순위를 뒀었다. 1순위가 Grammar인 사람들은 보통 Grammar 반으로 가고 나는 회화를 더 많이 하고 싶어서 1순위를 Conversation으로 해서 Conversation 반을 듣는다. 우리 학원은 지금 월, 목이 Grammar반이 있고 화… [더보기]

한지 12-23 331
3585

[브리즈번]EC어학원 - 여행

Moreton Island처음으로! 학원 친구들과 함께 여행을 가게 되었다.학원에서도 가장 친한 친구들과 처음으로 여행을 가게 되는 것이어서 너무 기대가 되었다.약속은 술 먹으면서 급하게 잡았다. 한국인이던 외국인이던 술 먹다가 톡 나온 얘기로 일정을 잡는 것은 똑같은 것 같다고 생각했다.전날에 밤을 새서 놀아가지고 가는 길에 너무 피곤했다. 하지만 버스 50분 정도 타고 배도 1시간 반 정도 타서 … [더보기]

한지 12-12 422
3584

[브리즈번]EC어학원 - 자유

첫 카지노 방문!시티에서 사우스뱅크 가기 전에 카지노가 하나 있다.한 번도 카지노를 가보지 못해서 꼭 한 번 카지노를 가고 싶다는 생각이 있었다.주변 언니 오빠들이 카지노를 가봐서 다음에 꼭 같이 가자고 한 것이 이번 주에 즉흥적으로 가는 것으로 바뀌었다.집 사람들 중에서 퍼스에서 온 오빠가 있는데 그 오빠가 퍼스에서 카지노를 자주 가봤다고 해서 내가 같이 가자고 했더니 흔쾌히 가자고 … [더보기]

한지 12-05 348
3583

[브리즈번] EC - (수업)문법 정리

수업 중 문법 수업 들으면서 제일 재밌게 들었던 문법이 conditional 문법이다. 이곳에서 배웠던 문법 모두 다 한국에서 최소 한 번씩은 배웠던 문법들이었다. 영어로 배워서 더 어려울 줄 알았던 문법들이 오히려 한국에서 배웠던 것 보다 쉽게 이해되고 몰랐던 부분들도 알 수 있어서 문법 배우면서 제일 놀랐던 것 같다. 그래도 지겨운 부분은 지겨웠는데, conditional 문법 배우면서 제일 집중 열심히 … [더보기]

한지 12-04 279
3582

[브리즈번]EC어학원 - 첫 근교여행

이번 주 주말에는 브리즈번 와서 처음으로 근교로 여행을 가게 되었다. 시티에 살아서 고카드를 만들어도 고카드를 쓸 일도 없었고 주변 지역들은 걸어서 갈 수 있는 곳만 갔기 때문에 근교로 여행가는 것 자체가 엄청 큰 기대가 되었다. 첫 여행지는 무게라 호수로 정했는데 별 사진에 반하고 가까운데다가 가격도 그렇게 비싸지 않아서 선택하게 되었다. 여행사 통해서 가는 여행이어서 픽업 차량, 코스… [더보기]

한지 12-02 245
3581

[브리즈번]EC어학원 - 자유일기

목요일에 학원에서 그래머 게임 같은 걸 했는데 사이트에 다같이 접속해서 핸드폰으로 정답을 누르는 게임이었다.kahoot 게임이었는데 너무 신기한 게임 방식이었고 서바이벌도 붙어서 너무 즐겁게 했다.금요일에는 반 내에서 4개의 조를 만들고 이 또한 배웠던 그래머, 단어를 이용해 게임을 하였다.ppt에 나오는 문제의 정답을 화이트보드에 써서 빨리 들어 올리는 스피드 게임이었다.목요일 그래머 게… [더보기]

한지 11-28 203
3580

[브리즈번]EC - progress test

우리 학원은 매주 월요일에 테스트를 본다. 레벨 테스트는 아니고 progress test인데 그 전 주에 배웠던 그래머 파트, 단어 파트 등을 복습 겸 정리식으로 테스트를 본다. 월요일 오전 수업만 사용하고 오후 수업은 각자 선택했던 수업을 듣거나 수업이 없는 사람은 바로 집에 돌아가면 된다. level test 때도 엄청 딱딱한 분위기는 아니었지만 그보다 더 루즈한 분위기에서 시험을 치뤘던 것 같다. 시… [더보기]

한지 11-22 107
and or
  • home
  • top